워크뷰의 맛있는 도보여행

강원도 가볼만한 곳 백룡동굴

국내여행/강원도


 강원도 가볼만한 곳 백룡동굴


강원도 평창군 미탄면 마하리 백운산 아래 동네주민 정무룡씨에 의해 발견된 동굴이 하나있다.

그 이름을 백운산의 "백"자와 정무룡씨의 "룡"자를 따서 "백룡동굴"로 명명하였으며, 1979년에 천연기념물 제 260호로 지정되었다.

동강을 따라 뛰어난 경관을 보이는 기암절벽이 있으며 동굴의 입구 부근에는 아궁이와 온돌 흔적이 남아있고, 

그 주위에 토기들이 발견된것으로 보아 우리 조상의 거처로 이용되었을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1976년 주민에 의해 동굴의 주 통로 중간에 있던 주먹만한 좁은 통로(일명:개구멍)가 확장됨으로써, 전 구간에대한 조사가 이루어졌으며,

개방구역 A구간과 미개방구역 B,C,D구간이 있다. 

백룡동굴 생태체험 학습장 본부건물앞에는 백룡동굴에서 발견한 삿갓석순을 조형물로 꾸며 놓았다.



본부건물에서 동굴탐사를 할수있는 복장으로 갈아입고 본격적으로 동굴탐사에 나선다.

헬멧과 헤드렌턴 그리고 장화가 필수복장이다.


동굴입구가 동강을 끼고 있어서 배로 이동을 한다.


백룡동굴입구에 도착한후 조금만 걸어 올라오면 입구에 이른다.

이곳은 해발 235m이며, 수면 위 10~15m지점이다.


입구는 스텐문으로 출입통제를 하고 있다.


백룡동굴 입구에서 바라본 모습.


우리조상들이 살았었던 흔적.

아궁이와 온돌의 흔적이 남아있다.

이곳은 조선 선조~중조때부터 일부 주민들의 피난처로 사용된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헤드렌턴의 불빛에 의지해 한걸음 한걸음 동굴안으로 들어가는 탐사대원들의 모습.

이곳은 개발을 최소화 해 탐방로가 좁고 동굴내부에 물이 차있는곳도 있다. 

일부 구간은 포복자세로 이동해야 하며 어떤구간은 오리걸음으로 기어가야한다.

동굴관람이 아닌 동굴탐험이란 말이 더 가까운 백룡동굴이다.


아시아동굴옆새우가 서식하고 있는 웅덩이.


전등을 비추자 보석처럼 호박빛을 내는것이 있는가 하면 백색빛을 내는 것도 있다.


동굴내부는 연중 11~13.5도를 유지하고, 70~100%의 습도를 나타내고 있다.

동굴수의 온도는 계절에 따라 8.5~22도의 분포를 보인다.

우기엔 C구간의 하부가 동강과 연결되어 있어서 동굴내부가 범람하는 곳도 있다.


일명 사랑의 손잡기

연인또는 부부가 이곳에서 손을 잡고 소원을 빌면 영원히 헤어지지 않는다고 한다..


위부분만 보면 한복입은 여성상으로 보이며


전체적으로는 삿갓을 쓴 모양으로 보인다.

백룡동굴의 상징이 된 삿갓석순.


피아노형 종유석


탐방도중 어느 초등학생이 발견한 로뎅의 생각하는 사람^^


동굴방패 석순



토끼모양을 하고 있다.




1990년대 말 일부 몰지각한 탐방객이 이 남성의 성기모양을 한 종유석인 "남근석"을 절단해 사회적으로 큰 파문을 일으키기도 하였다.

다시 붙이기가 어려워 치과의사의 도움으로 천정에 붙였다고 한다.


개방구간이 A구간의 마지막 종착지 대형광장 

조명을 비추니 환상적인 세계가 펼쳐진다.




백룡동굴 생태체험 학습장

강원 평창군 미탄면 마하리 82

033) 334 - 7200

http://cave.maha.or.kr/main/index.asp

“ 본 포스팅은 평창군에서 평창송어축제 와 대관령눈꽃축제 그리고 문화 관광지 먹거리를 홍보하기 위하여 초청한 팸투어에 참가 한 후 작성한 것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평창군 미탄면 | 백룡동굴 생태체험학습장
도움말 Daum 지도

티스토리 툴바